[블루레이] 킥 애스

 

 

할리우드 블록버스터의 새로운 이정표를 제시한 마크 밀러의 NEW MOVIE!!
마크 밀러의 마크 밀러의 [스파이더맨] + [원티드] [HERO] [ACTION] = [킥 애스:영웅의 탄생]
And 탁월한 심미안을 가진 제작자 브래드 피트의 선택을 받은 바로 그 영화!


미국 코믹북의 대표 아이콘 '마블코믹스'
< 스파이더맨>, <원티드>의 작가 '마크 밀러'
현대적 감각의 슈퍼히어로 <킥 애스:영웅의 탄생> 창조!

1940년대 <캡틴 아메리카>로 출발, 1960년대 <판타스틱 4>, <인크레더블 헐크>, <스파이더맨>을 연재하며 미국 코믹북의 대표 주자로 우뚝 선 마블코믹스. 그들은 창립 초기부터 만화적인 슈퍼히어로를 그리는 데 그치지 않고, 사회변화와 더불어 다양한 캐릭터들을 꾸준히 창조하기 시작했다. 이후 초능력을 가진 초인의 슈퍼히어로를 벗어나, 자신의 두뇌와 재력을 바탕으로 스스로 히어로가 된 <아이언맨>이 공전의 히트를 기록하면서, 전세계적으로 선풍적인 화제를 모으게 된다. 그리고 <스파이더맨>, <원티드> 원작자 마크 밀러와 만나게 되면서 또 한 번 슈퍼히어로 팬들을 놀라게 하며, 명실공히 세계 최고의 명성을 누리게 된다.

2008년 마크 밀러의 <킥 애스>가 발간되자마자 수 많은 팬들은 또 하나의 기발하고 탁월한 명작을 탄생시킨 그에게 감탄을 금치 못했다. '왜 아무도 슈퍼히어로가 되려고 하지 않는가?'라는 질문으로 함께 시작되는 <킥 애스>는 평범한 듯 하지만 결코 슈퍼히어로물에서 볼 수 없었던 다양한 캐릭터들의 독특함과 신선한 스토리라인으로 전 세계 코믹북 팬들에게 엄청난 지지를 얻어냈다.

특히 과거에 비해 더욱 솔직하고 거침없이 자신을 표현하는 젊은 세대의 변화를 감지한 마크 밀러는 <킥 애스>에서 슈퍼히어로의 모습에 인간미를 부여해 판타지와 리얼리티를 교묘히 섞어 이전에 선보였던 작품들보다 한 단계 진보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판타지적 상상력 <스타더스트>의 매튜 본 감독,
할리우드 최고의 제작자로 변신한 브래드 피트, 그들이 빚어낸 슈퍼히어로 <킥 애스:영웅의 탄생>!

매튜 본 감독은 최근 <셜록홈즈>를 연출한 가이 리치와 함께 영화사(SKA)를 공동 설립해 운영하고 있는 제작자로도 익히 유명세를 떨치고 있는 인물이다. <록스탁앤투스모킹배럴즈> 기획, 제작을 맡아 탁월한 기획력을 보였던 그는 2007년 <스타더스트>를 연출해 원작의 정서를 영화적 감성으로 완벽하게 풀어내며, 웰메이드 판타지 무비의 계보를 이었다는 평가를 받은 바 있다. <킥 애스:영웅의 탄생>에서는 블록버스터급 액션과 신선하고 재치있는 드라마를 리듬감있게 조화시켜 기존의 히어로 무비 그 이상의 재미를 선사한다.

세계적인 배우 브래드 피트는 Plan B 라는 영화 제작사를 설립해 다양한 장르의 작품에 제작자로서도 참여를 하고 있다. 2006년 <비겁한 로버트 포드의 제시 제임스 암살>을 시작으로 2009년 <시간 여행자의 아내>의 기획에 참여해 전 세계 영화 팬들의 눈물샘을 자극했던 그가 이제는 슈퍼히어로 메이커로도 당당히 자리매김 하게 되었다. 할리우드 천재 이야기꾼 마크 밀러의 인기 원작에 명감독 매튜 본, 그리고 제작자 브래드 피트가 손잡아 제작 초기부터 큰 기대를 모았던 <킥 애스:영웅의 탄생>은 새로운 슈퍼히어로 신화를 만들어낼 것이다.

할리우드 뉴 슈퍼히어로 열전!
제2의 토비 맥과이어 아론 존슨, 크로 모레츠,
크리스토퍼 민츠 프래지, 그리고 니콜라스 케이지까지!


< 킥 애스: 영웅의 탄생>는 오랜 캐스팅 과정을 통해 넘치는 끼와 스타성을 내재한 할리우드 신예들을 발굴했다. 제작팀은 나이는 어리지만 원작의 캐릭터들을 완벽하게 표현할 수 있는 연기력을 갖춘 배우들을 캐스팅하기 위해 심혈을 기울였다.

킥 애스 역에 캐스팅 된 배우 아론 존슨은 캐릭터 그 자체였다. 여학생 앞에서 수줍음 많은 평범한 고등학생을 연기하는 내성적인 모습부터 정의를 위해 싸우는 당당한 슈퍼히어로의 모습까지,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감독에게 차세대 슈퍼히어로의 아이콘으로 인정받게 되었다. 여기에 힛 걸의 크로 모레츠는 제2의 다코타 패닝, 포스트 나탈리 포트만으로 주목받던 아역배우로 <킥 애스:영웅의 탄생>에서 성인 연기자도 버거워 하는 고난이도의 액션 연기를 소화하며 <원티드>의 안젤리나 졸리와 같은 화려한 액션을 선보였다. 또한 <슈퍼배드> 등에 출연해 미국 내 인기를 누리고 있는 틴에이지 스타 크리스토퍼 민츠 프래지까지 레드 미스트로 가세했다.

신예들의 화려한 출연에 이어 할리우드 연기파 배우 니콜라스 케이지가 힘을 보탰다. 니콜라스 케이지는 자신이 꿈꿔왔던 슈퍼히어로 캐릭터를 예전의 <배트맨> 고전에서 주연을 맡았던 배우 웨스트우드의 목소리를 재현하며 스스로 재창조하는데 성공했다. 니콜라스 케이지는 끊임없이 매튜 본 감독과 상의하며 자신만이 소화할 수 있는 슈퍼히어로 '빅 대디'를 만들었고 제작진에게서 역시 최고의 배우라는 극찬을 이끌어내었다.



강렬한 비트, 스타일리쉬 액션의 향연!
화려한 액션 영상으로 현실과 판타지의 경계에 서다!


영화 <원티드>를 기억하는 사람들은 대부분 영화 속 안젤리나 졸리의 총알이 커브를 돌아 목표물을 명중시키는 강렬한 액션 씬을 대표 장면으로 손꼽는다. 이를 자랑이라도 하듯 마크 밀러는 전작 <원티드>의 성공담을 살려 다시 한 번 경탄할만한 액션 판타지를 종이에 그려냈다.
그리고 감독 매튜 본은 최대한의 리얼리티를 더해 원작이 가진 판타지를 고스란히 살려 스크린 위의 <킥 애스:영웅의 탄생>을 연출해냈다. 우선 마크 밀러의 원작에서 느껴지는 어둡고 냉정하기만 한 분위기들은 비트있는 음악, 위트있는 에피소드들과 만나 잔인함이 아닌 통쾌하고 시원한 액션으로 다시 태어났고 이는 관객들이 카타르시스를 느끼기에 충분하다.

완벽한 액션을 선보이기 위해 매튜 본 감독이 고민한 노력의 흔적은 <킥 애스:영웅의 탄생>의 액션 클라이맥스 중 하나인 힛 걸이 창고에서 벌이는 승부씬에서도 드러난다. 모든 사람들이 의문을 제기할 만한 '아이가 어떻게 그 많은 악당들을 이길 수 있는가'를 정당화하기 위해 미국 SWAT이 실제 전투에서 사용하는 섬광등을 영화 소품으로 구상했다. 역시나 이런 소품의 효과는 감독의 예상대로 화려한 영상과 함께 만화적인 느낌을 더욱 강조하면서도 리얼리티를 함께 창출했다.

또한 리얼리티 액션을 위해 무엇보다 고민했던 만큼 매튜 본 감독은 다른 어떤 제작환경보다 많은 카메라를 촬영현장에 배치해 네 명의 슈퍼히어로들의 움직임 하나 하나를 놓치지 않으려 애썼다. '정신 없이 배우를 쫓아가며 촬영하는 카메라와 그것을 편집하는 것만으로는 지루한 액션 밖에 나올 수 없다'고 생각한 그는 수 백 번의 동선 리허설을 통해 액션 씬을 하나씩 다듬어 갔다. <킥 애스:영웅의 탄생>이 선보이는 눈 뗄 수 없는 화려한 액션은 만화 원작의 판타지와 리얼 액션을 아우를 수 있는 탄탄한 연출력의 매튜 본이었기에 가능했다.



# CHARACTER & CAST


슈퍼스타 히어로 킥 애스 (데이브)

"히어로? 그냥 멋있으니까!"
'왜 아무도 슈퍼히어로가 되려고 하지 않는가?'라는 물음에 자신의 영웅 본능을 주체하지 못하고 슈퍼히어로로 나선 소년. 만화책에서 보았던 영웅들처럼 직접 '킥 애스'라는 닉네임을 정하고 정의를 지키기 위해 거리로 나선다. 영웅의 재능은 곧 실력 발휘를 하여 시민을 구하게 되고 그 장면이 인터넷을 통해 퍼지면서 '킥 애스'는 곧 세상에 알려지게 된다. 그리고 다른 슈퍼히어로들을 만나 진정한 영웅으로 거듭나며 정의의 수호자로 첫 발을 내딛는다.

아론 존슨 | 1990년생
2001년 영국 TV드라마 <아르마딜로>를 통해 데뷔한 꽃미남 배우 아론 존슨은 여성 팬들에게 자신을 알리며 차근차근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국내 미개봉작이나 많은 여성팬들에게 인기를 얻게 된 계기인 <나는 조지아의 미친 고양이>에서 얼굴을 알리고, 비틀즈의 멤버였던 '존 레논'을 그린 영화 <노웨어보이>를 통해 본격적인 성인 연기로 연기파 배우로서의 입지를 넓혔다. 동시에 21살 연상인 감독 '샘 테일러 우드'와의 약혼이라는 화려한 스캔들로 할리우드 품절남을 선언하여 많은 화제를 남기기도 했다. 이제껏 보여준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으로 앞으로의 행보가 기대되는 배우 아론 존슨. 그는 부드러운 외모와 매력적인 말투로 전 세계 팬들을 사로잡으며 새로운 슈퍼히어로 <킥 애스:영웅의 탄생>과 함께 새로운 스타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상상초월 히어로 힛 걸 (민디)

"히어로? 복수할 수 있으니까!"
억울하게 세상을 떠난 엄마의 원수를 갚기 위해 너무 일찍 어른이 되어버린 천부적인 킬러 본능의 작고 귀여운 소녀. 어린 민디는 아버지의 뜻에 따라 악당들과 맞서기로 하고 아버지가 강행하는 혹독한 트레이닝도 마다하지 않는다. 남자 성인들을 상대로 싸워도 충분히 가뿐한 실력 으로 아버지 데이먼과 함께 슈퍼히어로 '힛 걸'이 되어 악당들과의 일전을 준비한다.


크로 모레츠 | 1997년생
크로 모레츠는 현재 제2의 다코타 패닝으로 불리며 새로운 할리우드 스타로 급부상하고 있는 기대주다. 5살이라는 어린 나이에 뉴욕에서 다양한 광고 모델 활동을 시작으로 일찍부터 끼와 실력을 다져 온 아역 스타. 인디영화를 통해 쌓은 탄탄한 연기 실력을 바탕으로 마이클 베이의 공포 영화 <아미티빌 호러>에서 주연급(첼시 役)으로 캐스팅되어 평단으로부터 호평을 받을 만큼 훌륭한 감정연기를 선보였다. 그리고 최근 <500일의 썸머>에서 주인공 탐(조셉 고든 레빗 분)의 여동생 레이첼 핸슨 역을 맡아 감초역할을 훌륭하게 해냈던 크로 모레츠는 <킥 애스:영웅의 탄생>을 통해 <원티드>의 안젤리나 졸리에 버금가는 화려하고 강렬한 액션을 선보일 예정이다.




베테랑 히어로 빅 대디 (데이먼)

"히어로? 인생이니까!"

억울한 누명으로 아내를 잃고 인생이 엉켜버린 전직 경찰. 아이를 평범하게 키우라는 주변의 만류에도 딸 민디를 히어로로 트레이닝 시키며, 자신의 인생을 망쳐버린 악당들에 대한 복수를 철저히 계획해 나가는 용의주도한 인물. 딸 민디와 함께 '빅 대디'와 '힛 걸'이 되어 부녀 히어로 로 마피아와의 전쟁에 나선 그는 새로운 영웅 '킥 애스'와 손을 잡게 된다.



니콜라스 케이지 | 1964년생
케서방이라는 별칭으로 우리에게 친숙한 할리우드 중견 연기파 배우 니콜라스 케이지. 1995년 <라스베가스를 떠나며>를 통해 아카데미 남우주연상을 수상, 연기력을 인정받은 그는 이후 드라마는 물론 스릴러, 액션까지 다양한 장르에서 연기력과 흥행성 모두를 인정받으며 자신의 입지를 넓혀간다. 또한 다수의 블록버스터 영화에 출연하며 '액션 히어로'라는 별칭 또한 얻게 된
그는 이번 작품을 통해 딸 '민디'를 사랑하는 자상하고 따뜻한 남자 '데이먼'이자 복수심으로 냉철하게 변해버린 히어로 '빅 대디'역을 선보였다. 따뜻함과 차가움, 그 극과 극을 오가는 양면의 캐릭터를 완벽히 소화해낸 니콜라스 케이지를 매튜 본 감독은 "캐릭터를 완벽히 파악하고, 다른 어떤 배우도 대신 할 수 없는 단계의 연기를 보여줬다."라고 극찬하였다.


금지된 히어로 레드 미스트 (크리스)

"히어로? 그게 뭔데?!"

마피아 보스인 아버지의 사업에 왕성한 호기심을 보이는 마피아 꿈나무. 아버지를 영웅처럼 동경하는 크리스는 조직 일에 함께 하고 싶지만, 아버지는 아직 어린애 같은 크리스를 쉽게 받아 들여주지 않는다. 그러던 중 세상은 갑자기 나타난 슈퍼히어로로 들썩이고 아버지는 그 '킥 애스' 때문에 골머리를 썩기 시작한다. 크리스는 이 기회를 놓치지 않고 아버지에게 점수를 따기 위해 자신 역시 슈퍼히어로 '레드 미스트'로 세상에 나서 '킥 애스'를 직접 만나기에 이른다.

크리스토퍼 민츠 프래지 | 1989년생
크리스토퍼 민츠 프래지는 핸드폰으로 찍은 동영상만으로 오디션에 통과되어 하이틴 섹시코미디 <슈퍼배드>의 주연으로 당당히 할리우드에 입성한 신예이다. 어수룩해 보이는 외모는 <슈퍼배드>에서 빛을 발해 한 번 보면 잊을 수 없는 코믹한 캐릭터로 자리잡았다. 이미 데뷔 이래 4년이라는 짧은 시간 동안 미국 내 다양한 작품들을 통해 꾸준히 활동 중이며, <킥 애스:영웅의 탄생>에서 철부지의 순수함 이면에 마피아의 야심이 엿보이는 '레드 미스트'로 분해 자신의 이름을 전 세계에 알릴 예정이다.

 

기본정보 

Disc - 1 장

상영시간 - 본편(117분) / 부가영상(137분)
언어 - 영어
자막 - 한국어 , 영어
화면비율 - 2.40:1
오디오 - DTS-HD MASTER AUDIO(7.1CH) / DOLBY DIGITAL 2.0 (commentary)

 

줄거리 

세상은 새로운 영웅이 필요하다!

지금, 세상은 영웅이 필요한데 '왜 아무도 슈퍼히어로가 되려고 하지 않는가?'라는 의문을 가지는 데이브. 정의 수호를 위해 직접 '킥 애스'라는 닉네임을 정하고, 슈퍼히어로가 되기로 결심한다.
위험 앞에서도 몸을 사리지 않고, 시민을 구하는 데이브의 모습이 유튜브를 통해 퍼지면서, '킥 애스'는 새로운 히어로로 일약 스타덤에 오르게 되고, 끓어오르는 영웅 본능에 점점 고취되기 시작한다.

슈퍼히어로의 드림팀 탄생! 영웅의 세대교체가 시작된다!
도시를 장악해버린 마약 거래단 '디아미코'가 꾸민 계략에 의해 억울한 누명을 쓰고 감옥에 갇히게 되는 경찰 데이먼(니콜라스 케이지)은 그 때문에 사랑하는 아내를 잃게 된다. 복수를 위해 어린 딸 민디를 겁 없는 슈퍼히어로로 특훈시키고….
데이먼과 딸 민디는 '빅 대디' 와 '힛 걸'로 변장해 세상의 악을 향한 복수를 시작한다. 어느 날 이들을 우연히 만나게 되는 '킥 애스'는 이들의 거침없는 액션에 반하게 되고, 그를 주목하고 있던 '빅 대디'와 '힛 걸'은 그에게 함께 할 것을 제안한다.

한편, 영웅들의 등장에 위협을 느낀 악당 디아미코는 대중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는 영웅 '킥 애스'를 죽이기 위한 또 다른 음모를 시작하는데…
스페셜피쳐
* Audio Commentary with director mattew vaughn

* A new kind of superhero: The Making of Kick-Ass
- Pushing Boundaries
- Let's Shoot This F*****
- Tempting Fate
- All Fired up

* It's On! The Comic Book Origin of Kick-Ass

* The Art of Kick-Ass Gallery

* Marketing Archive

 

 

출처 : 알라딘 


 

Posted by Kamiyama

댓글을 달아 주세요